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승리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  2019-11-12 14:03:1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아시아나항공의 매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에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아시아나항공의 매각주체인 금호산업은 12일 오전 이사회를 열어 아시아나항공 매각의 우선협상대상자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 정몽규 HDC그룹 회장.

금호산업 관계자는 “선정된 우선협상대상자와 주요 계약조건 등을 논의할 것이며 아시아나항공 지분 매각과 관련해 구체적 내용이 확정되면 재공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입찰에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은 2조4천억 원대, 애경그룹·스톤브릿지 컨소시엄은 2조원에 못 미치는 인수가격을 각각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금호산업은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과 아시아나항공의 구주 및 신주의 가격, 유상증자 방식 등 인수조건을 두고 본격적 매각협상을 벌이게 된다.

이번 매각은 금호산업이 보유한 아시아나항공 구주 지분 31%와 아시아나항공이 제3자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발행하는 신주를 인수해 경영권을 인수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도 함께 매각된다. 아시아나항공은 에어부산, 아시아나IDT, 아시아나에어포트, 아시아나세이버, 아시아나개발, 에어서울 등 6개 자회사를 두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