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Who Is?
KB손해보험 소방공무원 쉼터 33번째 열어, 양종희 "나눔경영 노력"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  2019-10-31 16:39:4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31일 인천 계양구 장기119안전센터에서 열린 힐링의 기적 33호 심신안정실 개소식에 양종희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왼쪽 두 번째), 김정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사무총장(왼쪽 첫 번째), 윤인수 계양소방서 서장(왼쪽 세 번째) 등이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손해보험이 소방공무원을 위한 심신안정실 ‘힐링의 기적’ 33호를 열었다.

KB손해보험은 31일 인천시 계양구에 위치한 장기119안전센터에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소방공무원들의 심신 안정을 도와줄 힐링의 기적 33호 개소식을 진행했다.

개소식에는 양종희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을 비롯해 김정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사무총장, 윤인수 계양소방서 서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힐링의 기적은 KB손해보험이 2016년 시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119안전센터 안에 심신안정실을 설치해 소방공무원들의 휴식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소방공무원은 하루평균 9차례 출동하고 소방공무원 한 명이 국민 1300여 명의 소방안전을 담당한다.

이런 상황에서 최근 5년 동안 외상후 스트레스장애(PTSD) 위험군 판정을 받은 소방공무원이 1만 명을 넘어섰으며 업무 도중 순직한 소방공무원보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소방공무원이 2.7배 많은 것으로 나타나 소방공무원의 처우 개선이 매우 시급하다.

KB손해보험은 힐링의 기적을 통해 지난해까지 32개소의 심신안정실을 설치했다. 올해도 인천 장기119안전센터를 시작으로 2020년 3월까지 모두 11개소를 추가 설치하기로 했다.

양종희 KB손해보험 대표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책임지는 소방공무원들의 힐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KB손해보험은 앞으로도 꾸준한 나눔경영을 통해 희망을 함께하는 기업이 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 동영상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