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SK텔레콤, 사회적 가치 추구 위해 혁신기술 스타트업들과 손잡아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19-10-22 17:19:4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이 스타트업들과 손잡고 사회문제 해결에 나선다. 

SK텔레콤은 22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있는 SKT타워 수펙스홀에서 '임팩트업스' 프로그램 론칭행사를 열었다.
 
▲ SK텔레콤은 22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있는 SK-T타워 수펙스홀에서 혁신기술 스타트업 11개 회사가 참여하는 '임팩트업스' 프로그램 론칭 행사를 개최했다.< SK텔레콤>



행사에는 사회적가치 추구 벤처기업에 투자하는 임팩트 투자자들과 벤처캐피탈(VC), 대기업 관계자 등 사회적 가치와 관련된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임팩트업스는 임팩트(Impact)와 스타트업(Startups)의 합성어로 사회적가치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 이름인 동시에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기업들을 일컫는다.

SK텔레콤은 임팩트업스 프로그램을 두고 SK텔레콤과 혁신기술 스타트업이 협력해 각 사업 분야의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가치를 추구하는 새로운 시도라고 설명했다.

이번 임팩트업스 프로그램에는 닥터스팹, 룩시드랩스, 리그넘, 수퍼빈, 스마프, 스페클립스, 에이런, 에이티랩, 유메인, H2K, 칸필터 등 11개 스타트업들이 참가한다. 

SK텔레콤은 투자유치 지원, 국내와 해외 홍보 지원, SK텔레콤 및 SK관계사와 비즈니스 협업기회 발굴 등을 통해 11개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SK텔레콤이 올해 6월 이 혁신기술 스타트업 대표들에게 각자의 사업을 통해 해결할 수 있는 사회문제와 사회적 가치 목표를 설정하자고 제안하면서 임팩트업스 프로그램이 시작됐다.

SK텔레콤의 제안을 받은 11개 스타트업들은 사회혁신 컨설팅 회사인 MYSC와 함께 사회문제 해결과정과 이를 통한 궁극적 사회변화 목표 등을 설정하고 성과측정지표까지 도출했다.

SK텔레콤은 앞으로 기술 혁신성과 사회문제 해결 잠재력을 가진 임팩트업스 기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협력할 계획도 세웠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임팩트업스는 사회적 가치 추구를 혁신기술 스타트업에게 접목해 사회문제 해결의 가능성을 높이는 새로운 시도"라며 "사회적 변화와 혁신사례가 지속적으로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