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전자, 트롬 스타일러 차별적 편리함 강조한 새 TV광고 시작
석현혜 기자  shh@businesspost.co.kr  |  2019-10-21 18:58:1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LG전자 트롬 스타일러 TV광고.
LG전자가 트롬 스타일러의 새 TV광고를 선보였다. 

LG전자는 의류관리기 원조인 LG 트롬 스타일러만의 차별적 성능과 편리함을 강조한 새 TV광고를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먼지를 털어주는 트롬 스타일러의 차별적 강점을 보여주면서 바지 칼주름 관리, 트루스팀, 저온제습방식 건조 등 스타일러의 핵심기능을 시각적으로 표현했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광고에는 스타일러가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흔들고 털어주는 모습을 담았다. 또 바지를 꾹 눌러 다림질한 것처럼 바지선을 잡아주는 바지 칼주름 관리기능도 보여준다.

LG전자는 트롬 스타일러가 LG생활가전 기술이 집약된 신개념 의류관리기로 연구개발에만 9년이 소요됐다고 소개했다. 이와 관련 특허도 200여개에 이른다고 밝혔다. LG전자는 현재 한국, 미국, 일본, 중국 등 10여개 국가에 트롬 스타일러를 출시했다.

한웅현 LG전자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상무는 “LG 트롬 스타일러만의 차별적 성능을 많은 고객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석현혜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