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민주당,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분리해 우선 통과 추진
이현주 기자  hyunjulee@businesspost.co.kr  |  2019-10-20 18:21:2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더불어민주당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과 검경 수사권 조정안 등이 함께 묶여있는 사법개혁안 가운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을 분리해 먼저 추진한다는 전략을 들고 나왔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0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우선 처리를 검토해보겠다는 뜻을 내놨다고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이 전달했다. 
 
▲ 이원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검경 수사권 조정안은 다소 천천히 논의하더라도 검찰개혁의 핵심인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은 먼저 처리하겠다는 의지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박 원내대변인은 “사법개혁특별위원회에서 논의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과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논의한 선거법이 있는데 선거법은 11월 말이 돼야 본회의에 올라갈 수 있다”며 “10월29일 이후에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처리를 강력하게 진행하는 것이 민의에 맞는 대응이라는 결론을 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김태년 “부동산시장 안정시켜 1가구 1주택 시대 만들겠다”
·  김종갑 한국전력 노동이사제 도입 의지보여, 재계의 강한 반대는 부담
·  김태년, 통합당의 '독재' 비판에도 민주당 '개혁입법' 강공 이어간다
·  플라이강원 에어로케이 에어프레미아, 코로나19 길어져 난기류 속에
·  [오늘Who] 이정희 권세창, 유한양행 한미약품 '지방간염'에서 기회 봐
·  [오늘Who] 이광국, 현대차 팰리세이드 앞세워 중국에서 명예회복 별러
·  삼성증권, 카카오게임즈 상장주관 맡아 젊은층 고객유치 기대 품어
·  JYP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 상향, “온라인 중심 K팝 주도권 경쟁 우위"
·  삼성전자, 갤럭시탭S7 앞세워 코로나19로 급증한 태블릿 수요 공략
·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으로 기울어, 책임전가 지리한 소송전 불가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