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KT, 아시아와 중동 호텔에 인공지능 호텔서비스 공급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19-10-20 13:58:1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가 인공지능 호텔서비스 ‘기가지니호텔’을 아시아와 중동 호텔에 공급한다.

KT는 18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위치한 뉴월드페탈링자야호텔에서 MVI와 함께 ‘인공지능 호텔사업 진출을 위한 협력 계약’을 맺었다고 20일 밝혔다.
 
▲ 배철기 KT글로벌사업개발담당 상무(왼쪽)와 앙케 길 MVI 최고경영자(CEO)가 18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뉴월드페탈링자야호텔에서 협력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KT >

MVI는 홍콩의 인터넷TV(IPTV)서비스 사업자로 홍콩, 싱가포르, 필리핀 등 아시아와 중동의 18개 나라 호텔에 인터넷TV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T와 MVI는 함께 개발한 ‘지니큐브’를 통해 인공지능 호텔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니큐브는 KT의 인공지능 호텔서비스인 ‘기가지니호텔’에 MVI의 호텔 인터넷TV서비스를 연동한 공동 플랫폼이다. 

지니큐브를 활용하면 고객은 호텔 객실 실내조명 조절, 음악감상, 객실비품 신청, 호텔시설 정보확인, 인터넷TV 제어, 체크아웃 정보 등 기능을 화면터치, 음성명령을 통해 제어할 수 있다. 

KT와 MVI는 11월 안으로 필리핀 세부에 위치한 MVI 고객 호텔에 지니큐브를 시범적으로 적용한다. 두 회사는 공동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싱가포르, 두바이, 괌 등 MVI 고객 호텔을 대상으로 글로벌 인공지능 호텔사업을 빠르게 확장해 나갈 계획을 세웠다. 

김영우 KT 글로벌사업개발본부장 상무는 “MVI와 함께 개발한 인공지능 호텔 플랫폼서비스 지니큐브를 마침내 글로벌 무대에 성공적으로 선보이게 됐다”며 “필리핀 세부에 시범서비스를 적용하는 것을 기반으로 KT의 인공지능 호텔서비스가 글로벌시장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앙케 길 MVI 최고경영자(CEO)는 “KT의 인공지능서비스 기가지니를 바탕으로 제작된 지니큐브는 호텔이 차세대 호텔로 발전하기 위한 중요한 솔루션”이라며 “앞으로 KT와 협업을 통해 글로벌 호텔을 대상으로 인공지능사업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