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공공부문
박원순 "광화문광장 재구조화 논의 위한 새 온라인 플랫폼 만들겠다"
고우영 기자  kwyoung@businesspost.co.kr  |  2019-10-18 20:05:0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박원순 서울시장이 광화문광장 재구조화사업 논의를 위한 새로운 온라인 플랫폼을 만든다.

박원순 시장은 18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컨벤션홀에서 열린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 관련 1차 토론회’에 참석해 “완전히 새로운 온라인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18일 광화문 교보빌딩에서 열린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 관련 1차 토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서울시>

그는 “우리가 소통한다고 했는데 많이 부족하다고 생각했고 이 광화문 사업이 결코 쉽게 끝내서는 안 되는 일이라고 생각했다”며 “다른 생각과 일치하는 생각을 모아가야 하겠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날 토론회에 참석해 3시간 넘게 자리를 지켰다. 

그는 “제가 엄청 바쁜데 이 긴 시간이 헛되지 않다”며 “전문가와 시민 얘기를 들으며 제 생각의 교정도 있었고 감동과 영감도 얻었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서울시의 경과보고와 전문가 10인의 발제, 청중들의 의견 제시 순으로 진행됐다.

토론에 참여한 전문가들은 광화문광장에 관한 시각과 역사, 교통, 소통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서울시는 광화문광장의 전면 보행화를 지하도로 조성으로 달성하기는 어렵다는 뜻을 나타냈다. 

토론회 좌장을 맡은 강병근 건국대 건축학부 명예교수는 “이번 토론은 옳고 그름을 구분하는 것이 아니라 향후 이어질 토론의 주요 쟁점을 정하는 자리”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 사내이사에 권영수 재선임, 사외이사로 조성욱 신규선임
·  LG전자, 코로나19 극복 위해 협력사에 자금지원 적극 추진
·  [Who Is ?] 박원순 서울특별시 시장
·  [오늘Who] '제2 청계천' 필요한 박원순, 새 광화문광장 답보에 '답답'
·  [Who Is ?] 박원순 서울특별시 시장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  현대차 새 아반떼에 고성능 N라인도 내놓는다, '국민 첫 차' 회복 의지
·  한국전력, 해외 석탄발전소 투자 놓고 국제적 논란 일어 부담 커져
·  신성이엔지 아바코,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에 태양광사업 기회 넓어져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