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미래에셋대우, ‘조국 가족 펀드' 불똥에 경영진 국감증인 채택돼 '당혹'
이현주 기자  hyunjulee@businesspost.co.kr  |  2019-10-07 16:31:4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미래에셋대우가 이른바 ‘조국 가족 펀드’의 자금이 투입된 PNP컨소시엄에 특혜를 제공했다는 의혹으로 국감에서 야당 의원들의 거센 추궁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7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국회 정무위원회 야당 위원들은 PNP컨소시엄에 투자 의향을 밝힌 증권사 4곳 가운데 미래에셋대우에 특히 공세 수위를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
 
▲ 서울시 을지로에 위치한 미래에셋대우 본사 전경. 

PNP컨소시엄에 미래에셋대우는 1500억 원 규모의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메리츠종금증권은 1200억 원 규모의 투자 의향서를, KTB투자증권과 DB금융투자는 금융주선 의향서를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미래에셋대우는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했다는 점, 가장 큰 규모의 투자금액을 제시했다는 점, 자기자본 기준 국내 1위 증권사라는 점 등에서 정치권의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김성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미래에셋대우와 금감원 등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가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발급한 투자의향서 및 조건부 투자 확약서는 모두 995건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조건부 투자 확약서는 35건(3.5%)에 그쳤다.

PNP컨소시엄에 투자의향서가 아닌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한 것 자체를 과도한 특혜로 볼 수 있다는 얘기다. 미래에셋대우는 PNP컨소시엄에게 제시한 조건부 투자 확약서의 기간도 연장한 것으로 파악됐다.  

김 의원은 “미래에셋대우가 ‘조국 가족 펀드' 자금이 투입된 PNP컨소시엄의 사업 편의를 봐주기 위해 적극적 지원을 했을 것이라는 정황이 드러나고 있다"며 “국내 굴지의 증권사가 정권 실세를 등에 업고 사업수익을 높이려는 일을 벌였는지 국정감사에서 면밀하게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는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했어도 실제로는 투자가 이뤄지지 않았다는 점, 투자를 검토하기에 앞서 투자의향서 또는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하는 일은 증권사에게 흔한 일이라는 점 등을 근거로 들며 특혜 의혹을 해명하는 데 힘쓸 것으로 예상된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PNP컨소시엄이 서울시로부터 사업 승인을 받고 자본금 500억 원 이상을 납입하는 등의 조건을 갖췄을 때 투자를 검토해보겠다는 내용을 담은 조건부 투자 확약서였다”며 “PNP컨소시엄이 조건을 갖추지 못해 투자는커녕 투자를 위한 심사조차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종서 미래에셋대우 본부장과 이병철 KTB투자증권 대표이사 부회장은 PNP컨소시엄의 사업 편의를 봐줬다는 의혹으로 21일 종합감사 증인으로 채택된 것으로 파악됐다.

조국 법무부 장관 문제와 관련해 증권사 고위 경영진이 국감에 불려나가게 된 점을 놓고 증권업계의 볼멘소리도 나온다. 

투자의향서와 조건부 투자 확약서는 금융투자회사들이 투자를 검토하기 위해 흔히 발급하는 문서로 법적 효과는 전혀 없다는 게 업계의 지배적 의견이다. 

투자의향서 또는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한 뒤에도 내부 심의를 충분히 거친 뒤에 비로소 투자 여부가 결정된다는 것이다.

증권업계의 한 관계자는 "이번 국감에서 가장 큰 쟁점이 조 장관 관련 의혹인 만큼 증권사들에게도 불똥이 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단순히 투자의향서나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했다는 것을 특혜 의혹으로 보는 것은 과도하다"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이종서 본부장이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된 것으로 알고 있다”며 “당시 구조화금융1본부를 맡아 투자를 검토하는 차원에서 PNP컨소시엄에 조건부 투자 확약서를 발급했다"고 말했다.

다만 KTB투자증권 관계자는 “아직 통보받은 것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아주그냥지룰들을 하네
(211.203.120.139)
기업들 그만 괴롭혀라 정치인 개놈들아
(2019-10-07 19:53:24)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