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초기 국내외 반응 뜨거워, 부품기업 수혜 기대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19-09-20 12:26:1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 갤럭시폴드의 출시 초기 국내외 소비자 반응이 뜨겁다.

출하량이 아주 적어 좀더 상황을 지켜봐야 하지만 갤럭시폴드의 본격 판매가 시작되면 삼성전자와 부품업체가 수혜를 입을 것으로 예상됐다.
 
▲ 삼성전자의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

이규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0일 “삼성전자 갤럭시폴드의 해외반응도 뜨겁다”며 “갤럭시폴드의 성공적 출시와 폴더블 스마트폰 판매 확대는 삼성전자와 관련 부품업체 등 국내 정보기술(IT)산업의 수혜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폴드는 18일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 등 4개국에서 출시한 물량이 오전 중에 모두 팔린 것으로 파악됐다.

이 연구원은 “제품 구매 후 4일 이상 직접 사용해 본 결과 실제 사용 만족도가 매우 크다”며 “태블릿 사용 빈도가 높은 해외에서도 향후 갤럭시폴드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갤럭시폴드는 국내에서도 1, 2차 예약판매에 이어 20일 오전 12시부터 삼성닷컴에서 시작된 3차판매도 조기 마감돼 초기 흥행이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연구원은 “초기 판매 호조세는 얼리어답터의 구매가 대부분이었다면 앞으로는 높은 사용 만족도와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소비자층이 더욱 확산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연구원은 패널 크기 확대, 두께와 무게 축소, 내구성 향상 등 폴더블 스마트폰 기술 변화와 직접적으로 관련이 있는 업체들이 앞으로 많은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관련 투자 유망종목으로 폴더블 스마트폰의 패널 하단 보호소재를 독점적으로 생산하는 SKC코오롱PI와 올레드 공정소재를 납품하는 이녹스첨단소재, 경연성 인쇄회로기판(RF-PCB)을 생산하는 비에이치 등을 꼽았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3만 명대로 줄어, 프랑스 1만 명 아래로
·  국민의힘 윤석열과 추미애 국정조사 추진, 김종인 “포괄적 진행해야”
·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4만 명으로 늘어, 브라질 5만 명대로 증가
·  야권 '윤석열 직무정지' 국정조사 요구서 제출, 주호영 "법치 망가져”
·  김종인 "윤석열 직무배제로 나라꼴 우스워", 주호영 “추미애 국정조사”
·  한화큐셀, 영국 최대 보험사 사옥에 태양광모듈 공급하며 인지도 높여
·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6만 명대로 증가, 인도 3만 명대로 감소
·  [오늘Who] 대우조선해양 공정위 제재 앞둬, 이성근 특수선 좌초 위기
·  뉴욕증시 추수감사절 휴장, 유럽증시는 차익실현 매물에 대체로 하락
·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7만 명 웃돌아, 인도 4만 명대로 증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