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코스피 코스닥 초반 혼조, 아프리카돼지열병 관련주 큰 폭 상승
김용원 기자  one@businesspost.co.kr  |  2019-09-17 10:47:1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코스피지수가 장 초반 하락세를 보이는 반면 코스닥지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국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사례가 처음으로 발생하면서 관련주를 중심으로 큰 폭의 상승세가 나타나고 있다.
 
▲ 17일 오전 10시30분 기준으로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47(0.12%) 하락한 2059.75를 나타내고 있다.

17일 오전 10시30분 기준으로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47(0.12%) 하락한 2059.75를 나타내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석유 생산시설이 공격을 받아 국제유가가 단기간에 급등하면서 증시에 불안감이 반영되고 있는 영향으로 분석된다.

코스피에서 개인투자자는 240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고 외국인투자자는 214억 원 규모 주식을, 기관투자자는 97억 원 규모 주식을 순매도했다.

실시간 급등주를 살펴보면 우성사료(15.92%), 백광산업(15.92%), 한전기술(11.94%), 팜스코(11.81%), CJ씨푸드(9.79%), 진원생명과학(9.39%), 동원수산(8.62%) 등 주가가 크게 오르고 있다.

국내에서 돼지 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사례가 최초로 발견됐다는 보도가 나온 뒤 관련주로 꼽히는 기업 주가가 대체로 큰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을 보면 삼성전자(-0.53%), SK하이닉스(-0.13%), 현대차(-1.56%), 현대모비스(-0.41%), LG화학(-0.92%) 등 주가는 하락하고 있다.

셀트리온(1.17%), 포스코(0.84%), 삼성바이오로직스(4.94%) 등 주가는 오르고 있다.

17일 같은 시간 기준으로 코스닥지수는 전일보다 3.73(0.53%), 상승한 642.32를 보이고 있다.

코스닥에서 개인투자자는 497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외국인투자자는 306억 원, 기관투자자는 87억 원의 주식을 순매도했다.

실시간 급등주를 살펴보면 하림(28.72%), 진바이오텍(26.3%), 대성미생물(23.99%), 액션스퀘어(21.59%) 등 주가가 크게 오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셀트리온헬스케어(3.14%), 케이엠더블유(0.14%), 메디톡스(2.3%), SK머티리얼즈(0.29%) 등 주가는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헬릭스미스(-0.25%), CJENM(-0.61%), 펄어비스(-0.21%), 휴젤(-0.25%), 스튜디오드래곤(-1.58%) 등 주가는 하락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