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기업정책
주유소 휘발유 가격 하락, 리터당 평균 1493.5원
석현혜 기자  shh@businesspost.co.kr  |  2019-08-16 18:50:0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하락했다.

16일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에 따르면 8월 둘째 주(8월12일~16일) 국내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0.5원 하락한 리터당 1493.5원으로 집계됐다. 
 
▲ 8월 둘째 주 국내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리터당 1493.5원으로 집계됐다.

이 기간 경유 가격도 지난주보다 1원 내린 리터당 1351.6원으로 나타났다.

지역별 휘발유 판매가격은 서울이 지난주보다 0.6원 하락한 1588.1원으로 가장 비쌌다. 

전국 평균가격보다 94.6원 높았다.

대구는 전주와 동일한 1462.7원으로 전국에서 휘발유가 가장 쌌다.

상표별 평균가격을 살펴보면 SK에너지가 1507.8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가 1467.7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16일 서울의 휘발유 평균가격은 전날보다 리터당 0.7원 오른 1588.1원, 경유 평균가격은 리터당 0.01원 하락한 1453.41원이었다.

한국석유공사는 “국제유가는 중동지역 긴장 등 상승요인과 미국 원유 재고 증가 등의 하락요인이 혼재해 약보합세를 보였다”고 파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석현혜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