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임용택
생년월일1952년 3월 21일 (음력 )
성 별남자
지 역전남
직 업금융인
직장명전북은행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임용택은 전북은행장이다.

전북은행의 수도권 진출과 디지털사업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증권, 캐피탈, 은행 등 다양한 금융업권에서 대표이사를 맡으며 통찰력과 업무 추진력을 키운 것으로 평가된다.

1952년 3월21일 전라남도 무안에서 태어나 서울고등학교와 성균관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했다.

일본 도쿄의 한 수출입상사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대신증권에서 일했다.

인수합병 자문사인 림앤파트너스(Lim&Partners)를 세운 뒤 토러스투자자문, 토러스벤처캐피탈을 잇달아 설립했다.

회사들을 모두 매각한 뒤 구조조정 전문회사인 메리츠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와 사모투자전문회사인 페가수스프라이빗에퀴티를 세웠다가 두 회사를 합병해 페가수스프라이빗에퀴티 대표이사로 일했다.

2011년 JB우리캐피탈 대표이사를 맡아 JB금융그룹과 인연을 맺은 뒤 2014년부터 전북은행장으로 일하고 있다.

'서민을 위한 따뜻한 금융'과 '강한 은행'을 경영 신념으로 지니고 있다.

◆ 경영활동의 공과

△'따뜻한' 금융클리닉센터
임용택은 2018년 전북은행 비전으로 ‘따뜻한 금융’을 내걸고 ‘포용적 금융 추진단’을 꾸려 직접 단장을 맡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에디터 추천기사

조성욱, 소비자 피해 막고 공정경쟁 열어주는 공정위 결합기준 전환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중국 2차판매에서도 조기 완판
[오늘Who] 정원재, '카드의정석' 흥행해 우리카드 대표 연임 '파란불'
허연수, GS리테일 랄라블라 매장 대거 폐점해 돌다리 두드리기로 신중
박원순, 정부 부동산정책에 발맞춰 서울시 공공주택 공급에 무게 실어
김성주 총선 출마설로 국민연금 현안 추진동력 힘빠지나
권영탁, 오픈뱅킹으로 핀크에 하나금융 그늘 벗어나 대중성 확보 기대
스튜디오드래곤, 중국시장 열릴 가능성에 내년 매출 증가도 가능
현대차그룹 노면소음 저감기술 개발, 제네시스 GV80에 첫 적용
반도체시장 반등신호 뚜렷, 재고 소진으로 수요 불균형 회복 기대 높아

인기 기사

1  서정진, ‘트룩시마’ 미국 출시로 셀트리온 '제2의 성장기' 진입하나
2  [Who Is ?]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3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구주 가격 올리려 '2위 인수자'도 선정할까
4  코나 셀토스 티볼리에 QM3 트레일블레이저 가세, 소형SUV 더 뜨겁다
5  아시아나항공, 새 주인 만나면 대한항공과 다시 어깨 나란히 할까
6  에이치엘비, 엘리바 합병 위한 1879억 유상증자대금 납입 마쳐
7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정규직 전환 때 채용비리 근절에 팔걷어
8  우리은행 하나은행, 파생결합상품 손실 배상규모 더 커질 듯
9  김병주, MBK파트너스 비경영권 투자에서도 솜씨 보여 안정적 수익
10  [실적발표] 와이지엔터테인먼트, 티플랙스, 인바디, 대봉엘에스

인기 동영상

[CEO&주가] 헬릭스미스 주가 롤러코스터, 김선영 신약 임상에 다 걸어
[곽보현CEO톡톡] 김정태 승계할 하나금융지주 회장후보는 준비됐나
[곽보현CEO톡톡] 산업은행 묵은 과제 털어내는 이동걸, 연임 회장 될까
[곽보현CEO톡톡] 김정태는 하나금융그룹의 역사에 어떻게 기록될까
[곽보현CEO톡톡] 이동걸, 혁신기업 요람으로 산업은행을 바꾸고 싶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