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성엔지니어링, 올레드 투자 확대로 실적 고공행진

오승훈 기자
2016-05-04 19:33:18
0

반도체장비 기업인 주성엔지니어링이 고객사인 LG디스플레이의 올레드 증설에 따른 수혜를 볼 것으로 전망됐다.

주성엔지니어링은 1분기에 SK하이닉스의 미세공정 전환에 힘입어 영업이익이 급증했다.

 
주성엔지니어링, 올레드 투자 확대로 실적 고공행진
 

▲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 대표.

도현우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4일 “주성엔지니어링의 2분기 실적은 디스플레이부문이 기여할 것”이라며 “주 고객사인 LG디스플레이가 올해 올레드TV패널 생산능력을 키우는 데 투자를 더 확대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주성엔지니어링은 2분기에 매출 525억 원, 영업이익 85억 원을 거둘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매출은 27.1%, 영업이익은 347.3% 급증하는 것이다.

주성엔지니어링은 올레드패널 생산라인에 필수적인 장비인 박막봉지장비를 생산한다.

박막봉지 기술은 올레드패널의 생산에서 병목공정으로 꼽히는 만큼 올레드 생산라인이 늘어날수록 주성엔지니어링의 박막봉지장비에 대한 수요도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도 연구원은 “최근 스마트폰 업체들의 플렉서블 올레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고 자동차 등 다양한 업계의 고객들이 올레드패널 채용을 고려하고 있다”며 “LG디스플레이뿐 아니라 전 세계 디스플레이업체들의 플렉서블 올레드 투자가 본격화돼 주성엔지니어링은 양호한 실적을 올릴 것”이라고 진단했다.

주성엔지니어링은 1분기에 매출 534억 원, 영업이익 70억 원을 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57.8%, 영업이익은 757.1% 급증했다.

주성엔지니어링은 1분기에 고객사인 SK하이닉스의 D램 미세공정 전환에 수혜를 봤다.

주성엔지니어링은 반도체 공정에 필요한 원자층증착장비(ALD)를 생산한다. 반도체 기술은 공정과정이 발전할수록 원자층증착장비가 아니면 실행하기 어려운 공정이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도 연구원은 “주성엔지니어링의 1분기 실적은 반도체부문의 영향이 컸다”며 “SK하이닉스가 D램 공정을 20나노급으로 전환하고 있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오승훈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국전력이 한전공대 먼저 세우고 개교 뒤 정부에서 지원
  2. 이부진, 호텔신라 신라면세점의 중국인 개별관광객 유치 위해 뛰어
  3. 한국투자증권 NH투자증권, 코오롱티슈진 책임은 '고의 여부'에 판가름
  4. 권혁빈 스마일게이트에게 '크로스파이어' 중국흥행은 '독 든 성배'였나
  5.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 LIG넥스원, 수출확대 위한 방사청 지원받아
  6. 시멘트 출하량 내년 반등 예상, 쌍용양회 아세아시멘트 수혜
  7. 하현회 LG유플러스 1년, 5:3:2의 통신시장 판 흔들다
  8. 정명준, 쎌바이오텍의 '프로바이오틱스 1위 명성' 되찾기 전력투구
  9. 윤종규 손태승, 생명보험사 인수 놓고 KB와 우리 경쟁하나
  10. 현대차 팰리세이드 인도 대기시간 열 달, 노조만의 문제 때문인가
TOP

인기기사

  1. 1 문재인 지지율 47.8%로 하락, 일본 경제보복 우려 확산
  2. 2 권혁빈 스마일게이트에게 '크로스파이어' 중국흥행은 '독 든 성배'였나
  3. 3 셀트리온, 미국에서 램시마SC 판매 확대 위해 신약으로 허가신청 추진
  4. 4 이근식, SK바이오랜드 아토피 치료제 개발로 줄기세포사업 확장
  5. 5 한국전력이 한전공대 먼저 세우고 개교 뒤 정부에서 지원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