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플랜텍 정상화 몸부림, 울산 1, 2공장 매각 추진

조은아 기자
2016-02-11 19:17:43
0

포스코플랜텍이 울산 1, 2공장 매각에 나선다.

포스코플랜텍은 경영정상화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화공플랜트 생산기지인 울산 1, 2공장 매각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포스코플랜텍 정상화 몸부림, 울산 1, 2공장 매각 추진
 

▲ 조청명 포스코플랜텍 사장.

매각대상은 건물과 토지, 기계장치 등이다. 매각은 일반경쟁입찰방식으로 진행되며 16일까지 매수 희망자를 받는다.

포스코플랜텍은 “채권금융기관협의회와 체결한 경영정상화 계획 이행을 위한 약정에 따른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포스코플랜텍은 18일과 19일 울산 2공장에서 매각을 위한 현장 설명회를 열기로 했다.

포스코플랜텍은 올해 상반기 안에 매각을 완료한다는 계획을 세워뒀다. 매각이 완료되면 울산 3공장에서 화공플랜트 설비물량을 제작하게 된다.

포스코플랜텍은 지난해 9월 워크아웃에 들어가면서 4분기부터 포스코의 연결 대상 실적에서 제외됐다. 포스코플랜텍은 2013년과 2014년에 각각 630억 원, 1891억 원의 영업손실을 낸 데 이어 2015년에도 1272억 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포스코플랜텍은 지난달 자본이 전액 잠식되면서 1월29일부터 주식 매매 거래가 정지됐다.

한국거래소는 “2015년 사업보고서 제출마감일인 3월30일까지 자본금 전액 잠식이 해소됐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자료를 제출하지 않으면 상장폐지 기준에 해당될 수 있다”고 포스코플랜텍에 통보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키움뱅크와 토스뱅크은 왜 인터넷은행 문턱을 넘지 못했나
  2. LG디스플레이, 거세지는 화웨이 압박에 중소형 올레드사업 '어려움'
  3. KT&G, '릴 베이퍼' 내놓으며 액상형 전자담배시장 선점에 총력
  4. 신일산업, '공기청정 서큘레이터' 기능 차별화로 경쟁력 확보
  5. 카드업황은 최악인데 여신금융협회장는 선거는 '북적', 왜 몰렸을까
  6. '모바일 대응 늦었다' 권이형, 엠게임 블록체인은 공격적 베팅
  7. 김유라, 한빛소프트 미래를 게임과 블록체인 융합에 걸다
  8. 중소게임사는 블록체인 접목에 적극, 대형게임사는 아직 관망
  9. 항만산업에 부는 스마트 바람, 부산 인천 울산 경쟁력 강화 잰걸음
  10. 김상우, 대림산업 명운 걸고 ‘미국 석유화학단지’에 집중한다
TOP

인기기사

  1. 1 '스타일난다' 김소희와 '부건에프엔씨' 임블리는 무엇이 달랐나
  2. 2 삼성중공업, LNG운반선 수주 좌우할 화물창기술 검증대에 올라
  3. 3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회생하는 매각으로 산업은행 원죄 씻어야
  4. 4 [Who Is ?]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최대주주
  5. 5 해외언론 “그리스 선사, 대우조선해양에 LNG운반선 발주 준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