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넷째 주 날씨, 비온 뒤 기온 떨어지고 19일 서울 첫 영하권

김수연 기자
2019-11-17 11:41:14
0
11월 넷째 주 날씨, 비온 뒤 기온 떨어지고 19일 서울 첫 영하권

▲ 기상청의 17일 오전 9시 레이더 영상. <기상청>

11월 넷째 주(18~23일)에는 18일부터 비가 그치고 난 뒤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찬 공기 영향으로 서울 등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됐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에 내리는 비는 18일 아침 6시부터 9시 사이에 중부지방부터 그치기 시작해 낮 12시에 대부분 지역에서 멈출 것으로 예상됐다.

비가 그친 뒤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와 낮부터 기온이 많이 떨어지고 19일 화요일 서울 아침 기온은 영하 3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찬 바람이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내려갈 것으로 예상됐다.

19일에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충청남도와 전라도 서해안지역에 비나 눈이 올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다음 주 후반으로 갈수록 기온은 다시 올라 예년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됐다.

다음 주 기온은 평년 최저기온 –4~6도, 최고기온 7~15도보다 19~20일은 낮지만 다른 날은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주말 14일 일부지역 새벽까지 비 오다 맑아져, 휴일 15일 대체로 맑아
  2. 11일 전국 미세먼지 '나쁨', 12일부터 다시 강추위
  3. 11일 대체로 흐리고 곳에 따라 비, 미세먼지는 나쁨
  4. 기술보증기금, IBK기업은행과 비대면 금융지원 플랫폼 구축
  5. 아모레퍼시픽 오설록, 매월 다양한 차 제공하는 정기구독서비스 시작
  6. 트럼프 김정은에게 경고, “적대행위 재개하면 잃을 것 많아”
  7. 비트코인 88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시세는 혼조세
  8. [오늘Who] 이정희, 유한양행 '연매출 6조' 폐암치료제 임상 매달려
  9. [Who Is ?] 김대일 펄어비스 이사회 의장
  10. SK텔레콤, 이동통신과 신사업 두 축으로 조직개편하고 임원인사
TOP

인기기사

  1. 1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2. 2 남매경영 4년 신세계에 이익 따라잡힌 이마트, 정용진 명예회복 별러
  3. 3 한상윤, BMW코리아 하이브리드 '5시리즈'로 '불자동차' 오명 벗는다
  4. 4 구본능 구본준, 구자경 이어 LG그룹 총수일가 구심점 역할 누가 맡나
  5. 5 벤츠코리아,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해 수입차 강자 굳히기 총력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