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노동존중과 공정한 사회로 전태일 열사 뜻 계승하겠다"

윤종학 기자
2019-11-13 18:55:56
0
문재인 대통령이 전태일 열사 49주기를 맞아 노동자를 위해 몸을 바친 전태일 열사의 뜻을 기렸다.  

문 대통령은 13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모두가 공정한 사회로 전태일 열사의 뜻을 계승하겠다"고 말했다.
 
문재인 "노동존중과 공정한 사회로 전태일 열사 뜻 계승하겠다"

문재인 대통령.


그는 "열사가 산화한 지 49년, 아직도 우리가 일군 성장의 크기만큼 차별과 격차를 줄이지 못해 아쉽다"고 덧붙였다.

봉제노동자였던 전태일 열사는 노동자들이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한 채 저임금 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던 현실을 개선하려 했던 인물이다.

문 대통령은 전태일 열사가 근로기준법과 노동자의 권리, 인간답게 사는 게 무엇인지 생각했던 청년이라고 봤다.

그는 "평화시장 열악한 다락방 작업실에서의 노동과 어린 여공들의 배를 채우던 붕어빵을 생각한다"며 "근로기준법과 노동자의 권리, 인간답게 사는 게 무엇인지 생각했던 아름다운 청년을 생각한다"고 적었다.

전태일 열사의 외침으로 국민이 비로소 노동의 가치를 생각하게 됐다고 봤다.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의 오늘은 무수한 땀방울이 모인 결과물"이라면서 "전장에 바친 목숨과 논밭을 일군 주름진 손, 공장의 잔업과 철야가 쌓여 우리는 이만큼 잘살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전태일 열사의 뜻은 '함께 잘사는 나라'였다고 믿는다"며 "누구 한 사람 예외 없이 존경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작년 전체 일자리 1.1% 늘어, 30~40대 일자리는 감소
  2. 한국GM 비정규직노조 “한국GM이 노동자 죽음의 실질적 책임자”
  3.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문미란, 현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
  4. 삼성그룹 노조대표단 "삼성의 노조파괴 범죄자 엄중 처벌해야”
  5. 한국GM 부평공장에서 40대 비정규직 숨져, 경찰 사망원인 조사
  6. 서울의료원장 김민기 사임의사, 간호사 사망 놓고 혁신대책 내놔
  7. 전 IBK투자증권 사장 신성호, 금융투자협회장에 출마 뜻 보여
  8. [Who Is ?] 문재인 대통령
  9.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10.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TOP

인기기사

  1. 1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2. 2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3. 3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4. 4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5.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