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소폭 하락, 미중 무역분쟁 해소 낙관론 힘잃어

윤휘종 기자
2019-11-12 08:29:58
0
국제유가가 약세를 보였다.

미국과 중국 사이 무역분쟁 해소를 두고 낙관론이 힘을 잃으면서 유가가 소폭 하락했다.

11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2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직전 거래일인 8일보다 배럴당 0.7%(0.38달러) 내린 56.86달러에 거래를 끝냈다.
 
국제유가 소폭 하락, 미중 무역분쟁 해소 낙관론 힘잃어

▲ 11일 국제유가가 소폭 하락했다.


런던선물거래소(ICE)에서 거래된 2020년 1월 인도분 브렌트유 가격 역시 8일보다 0.53%(0.33달러) 하락한 62.18달러에 장을 마쳤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 상무부가 미국과 중국이 단계적으로 관세를 철폐하기로 했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8일 “아무것도 합의하지 않았다”며 부인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트럼프 "북한에 군사력 사용해야 한다면 그렇게 할 수도 있다"
  2. 코스피 코스닥 '외국인 매도'에 동반하락, 무역분쟁 확대 불안 커져
  3. 미국 상무장관 “중국과 15일까지 무역협상 합의 못 보면 관세 인상”
  4. 삼성전자 주가 소폭 하락, SK하이닉스는 2%대 떨어져
  5. 트럼프 “브라질·아르헨티나 수입 철강과 알루미늄에 관세 부활”
  6. 뉴욕증시 3대 지수 다 내려, 트럼프의 남미 관세부과 깜짝발표에 '움찔'
  7. 국제유가 올라, 산유국 감산규모 늘릴 가능성 커져
  8.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9.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10. 상장폐지 벗어난 경남제약, 방탄소년단 모델로 레모나 해외진출 잰걸음
TOP

인기기사

  1. 1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2. 2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