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셋째 주 궂은 날씨 잦아, 14~15일 평년보다 추워져

박안나 기자
2019-11-10 12:20:02
0
10일 날씨는 서쪽 저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다 오후에 서해안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됐다.

11월 셋째 주(10~16일)는 평년 기온을 조금 웃도는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14일부터 16일까지는 평년보다 추울 것으로 전망됐다.
 
11월 셋째 주 궂은 날씨 잦아, 14~15일 평년보다 추워져

▲ 기상청에 따르면 10일 날씨는 서쪽 저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다 오후에 서해안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됐다. <연합뉴스>


기상청은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13일 밤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하강하겠고 14~15일에는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더욱 낮아 매우 추울 것”이라며 “전국이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간혹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이라고 10일 예보했다.

13일은 전국에 비소식이 있고 16일은 서울과 경기도, 강원도에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됐다. 14일에는 충청남도와 전라도에 비 또는 눈이 올 것으로 예상됐다.

일주일 동안 전국 최저기온은 -6~14도, 최고기온은 4~21도로 평년보다 조금 높다가 후반에는 낮아질 것으로 관측됐다.

강수량은 평년(1~4mm)보다 중부지방과 전라도는 많지만 경상도와 제주도는 비슷할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10일 오후부터 11일 아침까지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오는 곳과  우박이 떨어지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안나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주말 7일 흐리고 추워, 휴일 8일도 매서운 추위 이어져
  2. 6일 아침 한파에 바람까지 불어 춥다, 서울 아침기온 영하 9도
  3. 5일 아침기온 크게 떨어져 더 추워, 낮에도 대부분 영하권
  4. 4일 아침 중부와 남부내륙 영하권, 6일 서울 영하 8도로 추위 절정
  5. 3일 아침 중부지방과 남부내륙 영하권, 충남과 전북에 많은 눈 예보
  6. SK네트웍스 목표주가 상향, "모빌리티와 렌털사업 모두 전망 밝아"
  7. 가상화폐 시세 혼조세, 비트코인 리플 이더리움은 모두 올라
  8. 택시기사 앞에서 한없이 낮아지는 국회의원, ‘타다’는 총선 희생양인가
  9. 코스피 외국인 '팔자행진' 한 달만에 멈춰, 자금이탈 불안은 계속
  10. [오늘Who] 불황에 갇힌 한샘, 강승수 스마트홈사업으로 빛을 찾다
TOP

인기기사

  1. 1 제네시스 GV80 출시 전에 높은 관심, 현대차 반갑지만 흥행부담 커져
  2. 2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3. 3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4. 4 [오늘Who] 이석희, SK하이닉스 돌파구 위해 연말 쇄신인사 꺼낼까
  5. 5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