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CGV 주가 상승 가능”, 특수목적법인 설립 뒤 투자유치 추진

임한솔 기자
2019-11-08 08:30:20
0
CJCGV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중국과 터키 등 외국에서 실적을 개선하는 한편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하고 외부투자를 유치해 부채부담을 덜 것으로 전망됐다.
 
“CJCGV 주가 상승 가능”, 특수목적법인 설립 뒤 투자유치 추진

▲ 최병환 CJCGV 대표이사.


최민한 삼성증권 연구원은 8일 CJCGV 목표주가를 4만5천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7일 CJCGV 주가는 3만615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최 연구원은 “CJCGV 중국 법인은 신중국 건국 70주년 국경절을 맞아 애국주의를 소재로 삼은 작품 3개로 큰 인기를 끌고 있어 확실하게 성장할 수 있다”며 “터키에서는 4분기 성수기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CJCGV의 특수목적법인 설립 역시 주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됐다.

최 연구원에 따르면 CJCGV는 CGI홀딩스, IKT홀딩스, 4D플렉스, 스크린엑스 등 자회사와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법인을 한데 모아 특수목적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이후 일부 지분을 매각해 외부투자를 유치한다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파악된다.

최 연구원은 “3분기 말 기준 CJCGV 부채비율은 723%에 이른다”며 “거래가 이뤄지면 CJCGV 재무부담이 한결 경감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CJCGV는 2019년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8921억 원, 영업이익 999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8년 실적과 비교해 매출은 6.9%, 영업이익은 28.5%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CJCGV 주식 매수의견 유지, "외부자금 유치로 재무구조 개선 가능"
  2. 한화생명 목표주가 하향, "내년 보장성보험 중심 개선효과 가시화"
  3. 아시아나항공 목표주가 하향, "2조 유상증자 따른 희석효과 발생"
  4. 코오롱인더스트리 목표주가 상향, "내년 아라미드 섬유 수요 급증"
  5.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높아져, "내년 LCD패널 가격 반등 예상"
  6. "신세계인터내셔날 주가 상승 가능", 명품 브랜드 제품군 더욱 강화
  7. SK하이닉스 주식 목표주가 유지, "4분기 서버용 D램 출하 견조"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2. 2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3. 3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4. 4 중추신경계 치료제 잇단 성과, 에이비엘바이오 펩트론에도 기대 몰려
  5. 5 [12월1주차] 비즈니스피플 주간 임원인사 동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