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한남3구역 재개발 수주전에서 현대백화점 유치 제시

이한재 기자
2019-10-17 19:04:26
0
현대건설, 한남3구역 재개발 수주전에서 현대백화점 유치 제시

▲ 윤영준 현대건설 주택사업본부장 전무(왼쪽)와 정지영 현대백화점그룹 부사장이 16일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 본사에서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에서 협력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건설>

현대건설이 현대백화점그룹과 손잡고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장에 현대백화점을 만들 계획을 세웠다.

현대건설은 17일 보도자료를 내고 16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현대백화점그룹과 한남3구역 주택재개발정비지역 안에 현대백화점을 입점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서명식에는 윤영준 현대건설 주택사업본부장 전무, 김태균 현대건설 도시정비영업실장 상무, 정지영 현대백화점 영업본부장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현대백화점 계열사 및 보유 브랜드의 한남3구역 상가 입점 △상가 콘텐츠 구성 및 운영에 관한 공동 기획 △한남3구역 입주민 대상 조식, 케이터링 등 주거서비스 제공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현대건설은 현대백화점의 문화 강좌를 포함한 다양한 문화 서비스도 한남3구역 입주민들에게 함께 제공할 계획을 세웠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대건설은 프리미엄 백화점의 상징인 현대백화점과 손잡고 한남3구역에서 서울 최초로 프리미엄 백화점을 품은 아파트 설계를 추진하고 있다”며 “단지 외관의 화려한 모습을 넘어 입주민의 실생활 품격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은 사업비만 2조 원에 육박하는 동시에 서울의 랜드마크라는 상징성을 지녀 올해 도시정비 시장 최대어로 꼽힌다.

현대건설은 치열한 수주전이 예상되는 상황에서 현대백화점그룹과 협력을 통해 조합원들에게 프리미엄의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전략을 앞세운 것으로 풀이된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범 현대가 계열 그룹으로 현대백화점, 아울렛, 현대HCN, 현대그린푸드 등의 계열사를 통해 유통, 미디어, 종합식품 등의 사업을 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황해연, 현대백화점면세점 덩치 키워 3대 명품브랜드 유치 성공할까
  2. 현대건설, 용산 아모레퍼시픽 신사옥 조경으로 세계조경가협회상 받아
  3. 아파트 인지도 1위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선호도 1위 GS건설 '자이'
  4. 현대백화점 AK백화점, 수능 수험생에게 할인행사와 사은품 증정
  5. [Who Is ?] 배원복 대림산업 건설사업부 대표이사
  6. 갈현1구역 재개발 설명회에 롯데건설 GS건설 현대엔지니어링 참여 
  7. HDC현대산업개발, 정몽규 지시로 아시아나항공 로고 바꾼다
  8. [오늘Who] 현대차 나온 정몽규, HDC에 아시아나항공 품고 설레다
  9. 해외건설협회장 이건기, 신남방정책 맞춰 건설사의 아세안 진출 뒷받침
  10. 김연철, 꽉 막힌 금강산관광 풀기 위한 미국 방문 길도 ‘가시밭길’
TOP

인기기사

  1.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2. 2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3. 3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4. 4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5. 5 에이치엘비 18일 부산에서 주주간담회, 진양곤 "구체 계획 전한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