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인천~방글라데시 다카 직항노선 11월15일부터 운항

조장우 기자
2019-09-20 17:19:06
0
아시아나항공이 인천~방글라데시 다카 직항노선을 11월15일부터 운항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전세운항 전문사업자 브엘로항공과 인천~다카 직항 전세기 노선 운영계약을 맺고 11월15일부터 주1회 전세기를 투입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 인천~방글라데시 다카 직항노선 11월15일부터 운항

▲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전세운항 전문사업자 브엘로항공과 인천~다카 직항 전세기 노선 운영 계약을 맺고 11월15일부터 주1회 전세기를 투입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


운항스케줄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40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오전 0시30분 다카공항에 도착하고 토요일 오전 1시50분 다카를 떠나 오전 10시 인천에 도착하는 일정으로 편성됐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동계시즌에는 인천~다카 노선을 주1회 운항하지만 수요를 측정한 뒤 2020년 하계시즌 이후에는 주 2~3회 증편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인천~다카 노선에는 약 276석 규모의 A330 전세기를 투입할 것”이라며 “국토교통부의 운항승인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애경그룹, 스톤브릿지캐피탈과 아시아나항공 인수 위한 컨소시엄 구성
  2. 아시아나항공, 조종사노조 주최 국제회의 지원해 노사화합 다져
  3. 인천공항에서 아시아나항공 엔진에서 화재 발생, 인명피해는 없어
  4.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구주 가격보다 유상증자 규모가 승부 가른다
  5. 대법원, 아시아나항공 샌프란시스코 노선 45일 운항정지 확정
  6. 아시아나항공 20년 넘은 노후 비행기 비중 최고, 박재호 "관리 필요"
  7. 아시아나항공, 장거리 비행에 최적화된 A350 10호기 도입
  8. [오늘Who] 권봉석, LG전자 저가 스마트폰으로 인도 공략 자신얻어
  9. 권봉석, LG전자 초저가 스마트폰으로 인도 공략해 위상회복 노려
  10. 조성욱 재벌개혁 의지 강해, 아시아나항공이 공정위 첫 본보기 되나
TOP

인기기사

  1. 1 새 그랜저 디자인도 더 젊어져, 현대차 젊은층의 세단 수요 집중공략
  2. 2 대우조선해양 임단협 갈등 장기화, 이성근 수주 꼬일까 발만 '동동'
  3. 3 [Who Is ?] 박성수 이랜드그룹 회장
  4. 4 한국GM, 롯데렌터카와 전기차 '볼트EV' 우회 할인판매로 재고소진
  5. 5 [오늘Who] 삼성SDI 체질 확 바꾼 전영현, 대표 연임도 성공할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