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수혜주' 선수교체, 백신주 급락 마스크주 급등

이규연 기자
2015-06-03 17:57:01
1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수혜주로 꼽히던 백신회사 주가들이 급락했다. 반면 예방책으로 제시된 마스크 관련 기업들의 주가는 크게 올랐다.

바이오의약품 개발회사 진원생명과학은 3일 종가 기준으로 주가가 1만9400원을 기록했다. 지난 2일보다 14.91% 떨어지며 하한가를 쳤다.

 
'메르스 수혜주' 선수교체, 백신주 급락 마스크주 급등
 

▲ 메르스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3일 코스피 주가지수가 지난 2일보다 0.74% 내린 2063.16포인트로 마감됐다. <뉴시스>

진원생명과학은 지난달 말 관계사 이노비스와 메르스용 DNA백신을 개발하기 위한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그 뒤 주가가 급등해 최근 3거래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하지만 메르스 백신이 최소 1년에서 10년 동안 연구를 진행해야 개발될 수 있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잇따르면서 이날 주가가 크게 떨어졌다.

서린바이오, 중앙백신, 한올바이오피아, 현대약품, 슈넬생명과학, 국제약품, 바이오니아 등 바이오의약품 관련 기업들의 주가도 이날 종가기준으로 일제히 하한가를 기록했다.

제약회사 녹십자 주가는 이날 종가 23만3천 원으로 2일보다 4.51% 떨어졌다. 영진약품과 삼일제약도 주가가 10% 이상 폭락했다.

반면 마스크 생산과 관련된 기업들은 주가가 크게 뛰었다. 메르스 예방책으로 마스크 착용이 권장되면서 관련 물품의 판매량이 급증했기 때문이다.

마스크 제조판매회사인 케이엠, 오공, 케이피엠테크 주가는 3일 나란히 상한가를 기록했다.

케이엠 주가는 이날 886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케이엠 주가는 지난달 20일 4985원이었으나 연일 상한가를 거듭하면서 77.73%나 뛰었다.

오공 주가도 이날 7770원으로 장을 마쳤다. 오공 주가는 지난달 20일보다 주가가 89.51%나 올랐다. 케이피엠테크 주가도 이날 종가 6410원을 기록하면서 지난달 20일보다 66.06% 상승했다.

손세정제를 만드는 파루도 3일 종가가 6750원으로 상한가를 기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박일평, LG전자 인공지능 반도체로 시스템반도체사업 초석 다져
  2. 정부의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에 마크로젠 수혜 기대 부풀어
  3. [인터뷰] 경실련 권오인 “비지배주주가 사외이사 뽑도록 해야”
  4. 포스코 현대제철, 지자체의 조업정지처분 막기 위해 총력전
  5. 월드투어 기록 바꿔쓰는 방탄소년단에게서 무얼 벤치마킹할 것인가
  6. 현대차 인도 맡은 김선섭, 경형 SUV 베뉴에 큰 기대
  7. 삼성전자, 중국의 낸드플래시 추격에 대규모 투자로 방어전선 구축
  8. 이수진, 압타바이오 상장해 난치성 항암제 개발에 날개 달아
  9. '리디노미네이션' 가짜뉴스 유포로 누가 이익을 얻는가
  10. 한국전력 나주본사는 비상상황, 그러나 김종갑은 항상 서울 출장중
TOP

인기기사

  1. 1 JYP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벤치마킹해 음원 유통에 박차
  2. 2 박원순, 덴마크 왕세자 부부에게 서울 명예시민증 수여
  3. 3 SK건설 공사현장에서 협력업체 노동자 추락해 사망
  4. 4 삼성중공업, 해양유전 활성화에 드릴십 매각해 1조 확보 기대 품어
  5. 5 문재인 지지율 49.4%로 올라, 긍정평가가 부정평가 계속 앞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1개

rnd | (121.185.89.126)   2015-06-03 23:45:05
삼일은 굳이 엮자면 마스크인데 왜 제약인지?? n95는 원활하게 숨도 못쉬니 차라리 kf80짜리가 효율성은 높지 않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