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은행 6곳과 외상매출채권 전용보험 내놓기로

이상호 기자
2019-05-20 15:27:43
0
신용보증기금, 은행 6곳과 외상매출채권 전용보험 내놓기로

▲ (왼쪽부터)허인 KB국민은행장, 김도진 IBK기업은행장, 이대훈 NH농협은행장,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진옥동 신한은행장, 정채봉 우리은행 부행장,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이 20일 서울 중구 신한디지털캠퍼스에서 열린 '매출채권담보보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이 은행들과 협약을 맺고 외상매출채권 전용 매출채권보험을 선보인다.

신용보증기금은 20일 서울 중구 신한디지털캠퍼스에서 KB국민은행,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등 은행 6곳과 ‘매출채권담보보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중소벤처기획부 주최로 열린 ‘2019년 제1차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에서 열렸다.

이번 협약은 외상매출채권 담보대출을 이용하는 중소기업의 금융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매출채권 담보보험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용보증기금은 협약에 따라 27일부터 ‘비투비플러스(B2B PLUS+)보험’을 출시한다.

비투비플러스보험은 판매기업이 전자방식 외상매출채권을 보험에 가입한 뒤 보험금 청구권을 은행에 담보로 제공해 대출을 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가입대상은 당기 말 기준으로 영업실적 2년 이상인 제조업을 하는 중소기업이다. IBK기업은행과 시범운영을 거친 뒤 다른 은행으로 취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비투비플러스보험을 통해 담보로 제공된 매출채권은 결제되지 못하더라도 신용보증기금이 손실금액에 최대 80%까지 보험금을 지급해 판매기업이 대출금을 상환하는 부담이 크게 줄어든다.

은행도 비투비플러스보험의 보험금 청구권을 담보로 취득해 외상매출채권의 상환불능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비투비플러스보험이 어음제도의 폐해를 줄이기 위해 도입된 외상매출채권 담보대출을 활성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 활성화를 통해 중소기업의 경영안전망을 구축함으로써 혁신성장과 포용적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KB국민은행, 기업고객 대상 인터넷뱅킹과 모바일뱅킹 전면개편
  2. 신용보증기금, 채무자 신용회복 돕는 캠페인 11월 말까지 진행
  3. KB국민은행, 금융업계 첫 알뜰폰 '리브M' 10월 중 공식 서비스
  4. KB국민은행, 투자상품 사후관리 위한 자산관리 세미나 18일 열어
  5. 한국전력, 수출지원포털 모바일웹과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선보여
  6.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접수 첫 날 주택금융공사 사이트 대기자 ‘폭주’
  7. 주택금융공사, 연 1%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16일부터 신청받아
  8. [오늘Who] 이동걸은 왜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통합론 군불땠나
  9. [Who Is ?]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10.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에 정구철, 디지털소통센터장에 강정수
TOP

인기기사

  1.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3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4. 4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5. 5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