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타계한 구본무 1주기 추모식 열어, "소탈하게 고인 기려"

조예리 기자
2019-05-20 11:40:38
0
LG그룹 지주회사 LG가 1년 전 타계한 화담 구본무 전 회장의 1주기 추모식을 열었다.

LG는 20일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 대강당에서 구광모 LG 대표이사 회장을 비롯 그룹 주요 계열사 임직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인의 경영철학과 삶을 되새겼다.

이날 추모식에는 차석용 LG생활건강 대표이사 부회장, 권영수 LG 대표이사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대표이사 부회장, 신학철 LG화학 대표이사 부회장 등이 자리에 함께 했다.
 
LG 타계한 구본무 1주기 추모식 열어, "소탈하게 고인 기려"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


이날 추모식은 구 전 회장의 약력 소개를 시작으로 추모영상 상영, 구 회장을 비롯한 사장단의 헌화와 묵념으로 이어졌다.

LG는 “장례식을 가족장으로 소박하게 치렀던 것처럼 생전 과한 의전과 복잡한 격식을 멀리하고 소탈하게 살아온 고인을 기려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추모식을 간소하게 진행했다”고 밝혔다.

추모영상은 1995년 2월 구 전 회장의 그룹 회장 취임식 장면으로 시작해 △끈기와 집념의 리더십 △대기업 최초 지주회사체제 전환을 통한 선진적 지배구조 구축 △새로운 기업문화 ‘LG Way’ 선포 △마곡 사이언스파크 △의인상 제정 △화담숲 조성 등 진정성을 가지고 ‘사람’과 ‘사회’와 ‘자연’을 대했던 구 전 회장의 의미 있는 발자취를 담았다고 LG는 설명했다.

LG 관계자는 “1주기 추모식이 구본무 전 회장을 추억하는 동시에, 고인의 유지를 이어 받아 더욱 발전시켜 나가야 할 부분을 생각하고 다짐하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예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서경배, 아버지 뜻 이어 아모레퍼시픽 '오설록'으로 해외 나갈 채비
  2. 구광모, 한상범 전격 교체로 LG그룹 책임경영 인사원칙 세워
  3. 은성수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합병은 이동걸 개인의견일 뿐”
  4. 김남정, 동원그룹 전문경영인 '멘토'들과 안정적 오너2세체제 순항
  5. 신학철 김준, LG화학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소송 놓고 만나 대화 나눠
  6. 어머니 이어룡과 아들 양홍석, 대신증권 경영권 방어 안심 못해
  7. 김남구, 장남의 한국투자증권 '밑바닥 경영수업'으로 전통 이어가
  8. [Who Is ?]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
  9. [오늘Who] LG화학 배터리 에너지저장장치 또 불, 신학철 '놀란' 가슴
  10. [Who Is ?]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 회장
TOP

인기기사

  1. 1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2. 2 [Who Is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회장
  3. 3 [오늘Who] CJ그룹 재무부담 커져, 이재현 '알토란' 가양동 부지 팔까
  4. 4 김삼화 “산업부 산하기관 3년간 1182명 징계", 한국전력 가장 많아
  5. 5 [오늘Who] 이성수, 한화디펜스 수출성과로 '매출 4조' 목표달성 자신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