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그룹 상장사 1분기 영업이익 43% 줄어

김디모데 기자
2019-05-19 15:38:33
0
10대그룹 상장사의 1분기 영업이익이 43% 감소했다. 10개 그룹 중에서 7개 그룹의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19일 재벌닷컴이 자산 상위 10대그룹 소속 95개 상장사의 1분기 보고서에 기재된 별도기준 영업실적을 집계한 결과 이들의 영업이익은 모두 14조9천억 원으로 2018년 1분기보다 42.8% 감소했다.
 
10대그룹 상장사 1분기 영업이익 43% 줄어

▲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공장.


2018년 반도체 호황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영업이익의 감소폭이 컸다. 

삼성전자의 1분기 영업이익은 2018년 11조2010억 원에서 3조8970억 원으로 65.2% 줄었고 SK하이닉스의 1분기 영업이익은 4조3650억 원에서 1조2170억 원으로 72.1% 줄었다.

이에 삼성그룹 상장사의 1분기 영업이익은 2018년 12조6570억 원에서 5조1730억 원으로 59.1% 감소했다.

SK그룹 상장사의 1분기 영업이익도 7조3030억 원에서 4조2780억 원으로 41.4% 줄었다.

같은 기간 LG그룹 영업이익은 1조5300억 원에서 1조2200억 원으로 20.2% 줄었고 롯데그룹 영업이익도 9180억 원에서 7240억 원으로 21.2% 감소했다.

포스코그룹은 1조1890억 원에서 1조270억 원으로 13.6%, GS그룹은 6810억 원에서 4790억 원으로 29.6% 영업이익이 줄었다.

한화그룹의 영업이익은 3720억 원에서 770억 원으로 79.3% 감소했다. 상장사 7곳 중 6곳의 영업이익이 줄거나 적자로 전환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018년 실적 부진을 만회했다. 1분기 상장사 영업이익이 2018년 9620억 원에서 1조4470억 원으로 50.4% 늘어났다.

농협그룹의 1분기 영업이익도 2120억 원으로 9.0%, 현대중공업그룹도 2620억 원으로 3.7% 소폭 증가했다.

10대 그룹 상장사의 1분기 매출은 2018년 194조7750억 원보다 1.3% 감소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률은 13.4%에서 7.7%로 5.7%포인트 낮아졌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일본언론 "윤석열의 과제는 이재용과 삼성 수사에 정치적 압력 극복"
  2. 외국언론 "삼성전자, 8월 뉴욕에서 출시행사 열고 갤럭시노트10 공개"
  3. 인텔 반도체 기술력 떨어져, 삼성전자에 CPU 위탁생산 가능성 대두
  4. 중국 반도체 진출 차질로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패권 20년 쥘 수도
  5.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메모리반도체 재고 급증해 업황회복 지연
  6. [CEO톡톡] 아버지와 한 여인, 최태원을 SK 사회적 가치에 눈뜨게 하다
  7. SK하이닉스 목표주가 하향, 메모리반도체업황 회복속도 더뎌
  8. [Who Is ?] 김창권 롯데카드 대표이사 사장
  9. 허창수 GS GS건설에서 작년 보수 78억, 허진수 30억 허세홍 14억
  10. [오늘Who]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여유자금으로 케이뱅크 수혈할까
TOP

인기기사

  1. 1 박형주, 아주대 평택병원 대규모로 세워 경기남부 의료영토 지킨다
  2. 2 중국 전기차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 폐지, LG화학 삼성SDI 진입기회
  3. 3 삼성물산은 왜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전에서 소극적일까
  4. 4 SK그룹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정말 관심이 없을까
  5. 5 오세정, 서울대 시흥병원 본격 추진하며 시흥캠퍼스 조성에 속도 붙여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