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전혀 검토하지 않았다"

이한재 기자
2019-05-15 17:53:10
0
한화그룹에서 지주회사 역할을 하는 한화가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설을 부인했다.

이영윤 한화 IR팀장은 15일 1분기 실적발표와 함께 증권사 연구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콘퍼런스콜에서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와 관련한 질문에 "전혀 검토하는 바가 없다"고 대답했다.
 
한화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전혀 검토하지 않았다"

▲ 금춘수 한화 지원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한화그룹의 지주회사 격인 한화가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설을 부인하면서 한화그룹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 참여할 가능성은 더욱 낮아졌다.

한화그룹이 한화와 한화 자회사를 제외한 계열사들로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 필요한 1조 원 이상의 자금을 모으는 것은 쉽지 않아 보인다.

한화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케미칼, 한화건설, 한화생명 등 한화그룹의 주요 계열사들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한화그룹의 주요 계열사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케미칼은 8일 1분기 실적 발표와 함께 진행한 콘퍼런스콜에서 각각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설을 부인했다.

한화그룹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통해 항공엔진사업을 하고 있는데 아시아나항공과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점에서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 참여할 유력 후보로 꼽혀 왔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최종구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너무 만만하게 봤다
  2. 아시아나항공 주가 하락, 금호산업 아시아나IDT 에어부산 떨어져
  3. [오늘Who] 옥경석, 한화 대전공장 가동 정상화 위해 악전고투
  4. 미국의 이란 강경노선 탓에 아시아나항공 몸값 더 낮아질 수도
  5. [오늘Who] 금춘수, 바람 잘 날 없는 한화 계열사 안전사고에 부담
  6. 진에어 주가 급락, 에어부산 빼고 항공사 주가 약세
  7. 아시아나IDT 주가 급락,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도 소폭 내려
  8. [오늘Who] 김형, 고척4구역에서 대우건설 도시정비 수주 이어갈까
  9. [Who Is ?]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
  10. 이재현 장남 이선호, CJ제일제당 식품사업부서로 옮겨 경영수업
TOP

인기기사

  1. 1 최종구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너무 만만하게 봤다
  2. 2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설계 강화 위해 해외기업 인수 나설 듯
  3. 3 한국전력 나주본사는 '비상경영', 그러나 김종갑은 늘 서울출장 중
  4. 4 [오늘Who] 안재현, SK건설 노동자 추락사고로 최태원 볼 낯 없다
  5. 5 김태한 구속 위기,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업도 뿌리째 흔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