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전환주 발행을 통해 412억 유상증자 결의

고두형 기자
2019-05-15 12:02:37
0
케이뱅크가 412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추진한다.

케이뱅크는 15일 이사회를 열고 전환주 약 823만5천 주를 발행하는 412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밝혔다.
 
케이뱅크, 전환주 발행을 통해 412억 유상증자 결의

▲ 심성훈 케이뱅크 행장.


케이뱅크는 “보통주 지분율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전환주를 발행하는 유상증자를 브리지(가교) 차원해서 시행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증자를 마치게 되면 케이뱅크의 자본금 규모는 4775억 원에서 5187억 원으로 늘어난다.

주금 납입일은 6월20일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KT와 우리은행, NH투자증권은 케이뱅크의 핵심 주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기 위해 이번 증자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며 “안정적 자본확충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새 주주를 영입하는 방안도 주요 주주와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케이뱅크의 주요 주주는 우리은행(13.79%), KT(10%), NH투자증권(10%) 등이다. 

케이뱅크는 전환주 발행을 통한 유상증자가 결정된 만큼 1월부터 추진하고 있던 59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잠정 중단한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정원재, 롯데카드와 협업으로 우리카드 실적반등의 발판 마련하나
  2. SBS 목표주가 낮아져, TV광고 매출 감소세 2분기도 지속
  3. 우리은행, 손태승 의지 실어 바람직한 기업문화 위한 캠페인 시작
  4. KT, 서울랜드와 함께 5G기술을 이용해 만든 테마파크 열어
  5. 시민사회단체 "코레일 철도공단 SR 통합은 국민의 명령"
  6. NH투자증권, 코스닥으로 이전상장 주관 눈돌려 새 수익원 발굴
  7. 손태승, 우리금융의 롯데카드 인수 가능성 놓고 "아직은 노코멘트"
  8. [오늘Who] 강국현, 고객 읽어 IPTV 공세에 KT스카이라이프 지키다
  9. [Who Is ?]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사장
  10. 검찰, KT 채용비리 관련 김성태 딸 불러 조사
TOP

인기기사

  1. 1 최종구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너무 만만하게 봤다
  2. 2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설계 강화 위해 해외기업 인수 나설 듯
  3. 3 한국전력 나주본사는 '비상경영', 그러나 김종갑은 늘 서울출장 중
  4. 4 [오늘Who] 안재현, SK건설 노동자 추락사고로 최태원 볼 낯 없다
  5. 5 김태한 구속 위기,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업도 뿌리째 흔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