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 높아 전개상황 지켜보겠다“

이상호 기자
2019-05-13 12:01:49
0
한국은행이 미국과 중국 무역협상의 진행상황을 지속적으로 지켜본다는 방침을 내놓았다.

한국은행은 13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허진호 부총재보 주재로 통화금융대책반 회의를 열고 미국의 대중 추가 관세 부과에 따른 영향을 점검했다.
 
한국은행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 높아 전개상황 지켜보겠다“

▲ 한국은행 로고.


한국은행은 회의를 마친 뒤 “앞으로 미국과 중국의 협상 과정에서 불확실성이 높은 만큼 전개상황을 계속 면밀하게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아직까지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 진행상황이 국내외 금융시장에 미친 영향은 제한적이었다고 바라봤다.

한국은행은 “미국의 중국을 향한 추가 관세 부과와 두 나라 사이 합의 실패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협상이 계속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미국 금리와 주가가 상승했다”며 “역외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이 하락하고 한국의 신용부도 스와프(CDS) 프리미엄도 축소됐다”고 파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3월 한국 순대외채권 4742억 달러로 역대 최대치 경신
  2. 1분기 가계부채 1540조로 사상 최대, 증가속도는 14년 만에 최저
  3. '리디노미네이션' 가짜뉴스 유포로 누가 이익을 얻는가
  4. 4월 생산자물가 3개월째 올라, 국제유가 오른 영향 받아
  5. 이주열 “리디노미네이션 검토한 적도 추진할 계획도 없다”
  6. 한국은행 “국제유가시장에 투기자본 들어와 변동성 높아져”
  7. 금감원 총수익 스와프 거래 조사 강화, SK 롯데 현대차 효성 '긴장'
  8. [오늘Who]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발행어음' 검찰수사의 부담도 안아
  9. [Who Is ?] 김영문 관세청장
  10.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항만인프라 확충 맞춰 재무 지키기 비상경영
TOP

인기기사

  1. 1 최종구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너무 만만하게 봤다
  2. 2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설계 강화 위해 해외기업 인수 나설 듯
  3. 3 한국전력 나주본사는 '비상경영', 그러나 김종갑은 늘 서울출장 중
  4. 4 [오늘Who] 안재현, SK건설 노동자 추락사고로 최태원 볼 낯 없다
  5. 5 김태한 구속 위기,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업도 뿌리째 흔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