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젊은 내부인재 뽑아 수평적 조직문화 확산 추진

고두형 기자
2019-03-21 18:46:05
0
농협중앙회, 젊은 내부인재 뽑아 수평적 조직문화 확산 추진

▲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왼쪽)이 21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NH영 fun(펀)리더' 발대식에서 젊은 인재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농협중앙회>

농협중앙회가 수평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를 널리 퍼뜨리는 역할을 맡을 젊은 인재를 선발했다.

농협중앙회는 21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 화상회의실에서 ‘NH영 fun(펀)리더 발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이 발대식을 주관했고 사업부문별 대표상무 및 계열사 인사부장 등이 발대식에 참석했다.   

허 부회장은 “4차 산업시대에는 수직적이고 권위적 조직문화를 벗어나 수평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를 만들어야 한다”며 “외부변화에 능동적으로 잘 대응해야 조직의 미래가 밝다”고 말했다.
 
그는 “NH영 fun리더들은 수평적 조직문화의 확산에 젊은 패기를 지니고 열정적으로 참여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NH영 fun리더는 시도별 젊은 지역인재 16명과 계열사 젊은 인재 9명 등 모두 25명으로 구성됐다. 젊은 인재들은 수평적 조직문화 확산, 소통활성화, 일과 삶의 균형 등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고 해결방안을 찾아 조직문화 선도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발대식이 끝난 뒤에는 ‘제2차 수평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 활성화 위원회’가 열렸다.

회의에서 셀프리더십 확산과 과도한 의전관행 폐지, 서로 칭찬하기 운동 등을 주요 안건으로 다뤘고 계열사별 세부 추진사항에 관한 의견도 나눴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허식, 농협중앙회 최고재무관리자 회의에서 "위험관리 강화해야"
  2. 김병원, 농협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긴급회의 열고 "철저 대응" 요청
  3. 농협중앙회장 선거 누가 나오나, 내년 3월 새 임기 앞두고 하마평 무성
  4. 김남구, 장남의 한국투자증권 '밑바닥 경영수업'으로 전통 이어가
  5. [오늘Who] 이대훈, 스타트업에 공들여 NH농협은행 하나씩 수확 시작
  6. [Who Is ?] 오병관 NH농협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
  7. 농협중앙회 감사위원장에 이규삼, 현 감사위원
  8.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중국의 정책 변화 살피며 2100선 탈환 모색
  9. [Job Is ?] 커리어케어 진단, 뜨는 신입채용 평가 '인-바스켓' 공략법
  10. "SK하이닉스 매수의견 유지", 메모리반도체 수요 개선세로 전환
TOP

인기기사

  1. 1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2. 2 [Who Is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회장
  3. 3 [오늘Who] CJ그룹 재무부담 커져, 이재현 '알토란' 가양동 부지 팔까
  4. 4 김삼화 “산업부 산하기관 3년간 1182명 징계", 한국전력 가장 많아
  5. 5 [오늘Who] 이성수, 한화디펜스 수출성과로 '매출 4조' 목표달성 자신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