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15곳에서 금리 위험 줄여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 시작

이상호 기자
2019-03-18 12:02:32
0
금리 상승에 따른 상환 부담을 낮춰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금융위는 18일부터 15개 시중은행에서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은행 15곳에서 금리 위험 줄여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 시작

▲ 금융위원회.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상품을 취금하는 15곳 은행은 KB국민은행, 신한은행,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NH농협은행, SC제일은행, IBK기업은행, 씨티은행, Sh수협은행, BNK부산은행, DGB대구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BNK경남은행, 제주은행 등이다.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은 월 상환액 고정형과 대출금리 고정형 두 가지로 출시됐다.

월상환액 고정형은 대출금리 상승으로 이자상환액이 오르면 원금상환액을 줄여 월상환액을 유지하고 잔여원금은 만기에 정산하는 상품이다.

변동금리에 0.2~0.3%포인트를 가산한 금리로 제공된다. 월상환액의 고정기간은 10년으로 하고 고정기간이 지나면 변동금리로 바꾸거나 월상환액을 재산정한다.

합산소득 7천만 원 이하, 시가 6억 원 이하 주택보유 차주에게는 0.1%포인트의 금리우대가 적용된다.

대출금리 고정형은 5년 동안 금리 상승폭을 2%포인트 이내, 연간 금리 상승폭은 1%포인트 이내로 제한해 차주의 상환 부담 급증을 막아주는 상품이다.

별도의 대출을 새로 실행하지 않고 기존의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 차주에게 ‘금리상한 특약’을 5년 동안 부가하는 형태다.

변동금리에 금리 상한 특약 체결에 따른 비용을 고려해 기존금리에 0.15~0.2%포인트를 가산한 수준으로 공급된다.

부부 합산소득 7천만 원 이하, 시가 6억 원이하 주택보유 차주에 우선 지원된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KEB하나은행, 사회초년생과 연금수령자 퇴직연금 수수료 대폭 인하
  2. 신한은행,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로 '대한민국 혁신대상' 받아
  3. KB국민은행, 임산부에게 우대금리 주는 적금상품 내놔
  4. KB인베스트먼트 KB저축은행 KB자산운용, 지주의 새 효자로 부상
  5. KEB하나은행 신진작가 세계진출 지원, 지성규 “문화예술 후원 계속”
  6. 신한은행, '1인미디어 사업자' 육성 프로그램 2기 모집
  7. 지성규 박능후, KEB하나은행과 복지부 함께 저소득층 지원
  8. [Who Is ?] 현성철 삼성생명 대표이사 사장
  9. SC제일은행 기업금융총괄본부장에 이광희, 투자금융 경험 많아
  10. 삼성전자 SK하이닉스, 고용량 메모리 수요 늘어 업황 회복 기대
TOP

인기기사

  1. 1 중국 전기차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 폐지, LG화학 삼성SDI 진입기회
  2. 2 박형주, 아주대 평택병원 대규모로 세워 경기남부 의료영토 지킨다
  3. 3 SK그룹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정말 관심이 없을까
  4. 4 삼성물산은 왜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전에서 소극적일까
  5. 5 오세정, 서울대 시흥병원 본격 추진하며 시흥캠퍼스 조성에 속도 붙여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