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15곳에서 금리 위험 줄여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 시작

이상호 기자
2019-03-18 12:02:32
0
금리 상승에 따른 상환 부담을 낮춰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금융위는 18일부터 15개 시중은행에서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은행 15곳에서 금리 위험 줄여주는 주택담보대출상품 가입 시작

▲ 금융위원회.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상품을 취금하는 15곳 은행은 KB국민은행, 신한은행,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NH농협은행, SC제일은행, IBK기업은행, 씨티은행, Sh수협은행, BNK부산은행, DGB대구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BNK경남은행, 제주은행 등이다.

금리 상승 리스크 경감형 주택담보대출은 월 상환액 고정형과 대출금리 고정형 두 가지로 출시됐다.

월상환액 고정형은 대출금리 상승으로 이자상환액이 오르면 원금상환액을 줄여 월상환액을 유지하고 잔여원금은 만기에 정산하는 상품이다.

변동금리에 0.2~0.3%포인트를 가산한 금리로 제공된다. 월상환액의 고정기간은 10년으로 하고 고정기간이 지나면 변동금리로 바꾸거나 월상환액을 재산정한다.

합산소득 7천만 원 이하, 시가 6억 원 이하 주택보유 차주에게는 0.1%포인트의 금리우대가 적용된다.

대출금리 고정형은 5년 동안 금리 상승폭을 2%포인트 이내, 연간 금리 상승폭은 1%포인트 이내로 제한해 차주의 상환 부담 급증을 막아주는 상품이다.

별도의 대출을 새로 실행하지 않고 기존의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 차주에게 ‘금리상한 특약’을 5년 동안 부가하는 형태다.

변동금리에 금리 상한 특약 체결에 따른 비용을 고려해 기존금리에 0.15~0.2%포인트를 가산한 수준으로 공급된다.

부부 합산소득 7천만 원 이하, 시가 6억 원이하 주택보유 차주에 우선 지원된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KEB하나은행, 인공지능 기반 대화서비스 ‘하이뱅킹’ 편의성 높여
  2. 신한은행, 신규 창업자 위해 경영관리 실무정보 담은 소책자 펴내
  3. KB국민은행, 투자상품 사후관리 위한 자산관리 세미나 18일 열어
  4. 우리은행 하나은행, 파생결합증권 손실 줄어 한숨 돌렸지만 안심 일러
  5. 신한은행, 일반고객 대상으로 참여형 디지털광고 공모전 열어
  6. KEB하나은행, 퇴직연금 신규고객 대상 갤럭시폴드 경품 제공 행사
  7. 신한금융, 미국 다우존스 지속가능성 평가지수 7년째 상위권 올라
  8. [오늘Who] 손태승, 우리금융 인수합병 여력 위해 자본확충 고삐 죄다
  9. [Who Is ?] 현성철 삼성생명 대표이사 사장
  10. 허인, KB국민은행 조회사에서 "사람 중심의 디지털 지향해야"
TOP

인기기사

  1.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3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4. 4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5. 5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