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해외채권 투자설명회 열어

고두형 기자
2019-03-04 16:37:47
0
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해외채권 투자설명회 열어

▲ NH투자증권은 현지 시장상황의 변동 시점에 맞춰 해외채권설명회를 수시로 개최하고 있다. 사진은 2018년 10월 열린 ‘2018 하반기 이머징 해외채권 설명회’ 모습. < NH투자증권 >

NH투자증권이 브라질, 러시아, 멕시코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하는 행사를 연다. 

NH투자증권은 6일 서울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에서 브라질, 러시아, 멕시코 채권에 관심이 있는 투자자를 대상으로 국가별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하는 행사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올해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의 건강 문제로 연금개혁안 제출이 지연되면서 브라질 채권이 약세를 보이고 있다"며 "투자전문가들은 연금 개혁안 통과되고 헤알화 반등, 금리 동결, 경기 부양책 등이 실시될 것이라는 낙관적 전망을 앞세우고 있다”고 말했다.

NH투자증권은 브라질과 멕시코, 러시아 투자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대내외 환경을 점검하면서 잘못된 정보를 바로 잡고 투자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설명회에서 권아민 NH투자증권 투자전략부 연구원은 브라질, 멕시코 경제전반을 강연하고 해외 채권 전문가인 신환종 채권·외환·상품(FICC) 리서치 센터장은 멕시코와 러시아, 브라질의 현지 시황과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한다. 

김경호 NH투자증권 자산관리(WM)사업부 대표는 “해마다 브라질과 멕시코, 러시아 등 신흥국(이머징) 채권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해외 채권 투자전략을 직접 들을 수 있는 설명회가 브라질·멕시코·러시아 채권을 보유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NH투자증권, 두나무와 증권 플랫폼 공유하고 제휴서비스 확대
  2. 최현만 정영채 권희백, 베트남 경제부총리 만나 '규제완화' 한 목소리
  3. 송철호, 러시아 네덜란드 덴마크 돌며 울산에 해외기업 투자유치
  4. 한국투자증권 상반기 상장주관 부진, 정일문 하반기 명예회복 별러
  5. 우리은행, 중소형빌딩 투자전략 세미나 25일 열어
  6. 미래에셋대우, 전국 지점에서 자산관리 세미나 20일 열어
  7. [오늘Who] 박규희, NH아문디자산운용 판매채널 확장에 역량집중
  8. [Who Is ?] 장세욱 동국제강 대표이사 부회장
  9. 이베스트투자증권 사장에 김원규, “자기자본 1조로 키우겠다”
  10. 삼성전자 SK하이닉스, 고용량 메모리 수요 늘어 업황 회복 기대
TOP

인기기사

  1. 1 중국 전기차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 폐지, LG화학 삼성SDI 진입기회
  2. 2 박형주, 아주대 평택병원 대규모로 세워 경기남부 의료영토 지킨다
  3. 3 SK그룹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정말 관심이 없을까
  4. 4 삼성물산은 왜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전에서 소극적일까
  5. 5 오세정, 서울대 시흥병원 본격 추진하며 시흥캠퍼스 조성에 속도 붙여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