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해외채권 투자설명회 열어

고두형 기자
2019-03-04 16:37:47
0
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해외채권 투자설명회 열어

▲ NH투자증권은 현지 시장상황의 변동 시점에 맞춰 해외채권설명회를 수시로 개최하고 있다. 사진은 2018년 10월 열린 ‘2018 하반기 이머징 해외채권 설명회’ 모습. < NH투자증권 >

NH투자증권이 브라질, 러시아, 멕시코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하는 행사를 연다. 

NH투자증권은 6일 서울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에서 브라질, 러시아, 멕시코 채권에 관심이 있는 투자자를 대상으로 국가별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하는 행사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올해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의 건강 문제로 연금개혁안 제출이 지연되면서 브라질 채권이 약세를 보이고 있다"며 "투자전문가들은 연금 개혁안 통과되고 헤알화 반등, 금리 동결, 경기 부양책 등이 실시될 것이라는 낙관적 전망을 앞세우고 있다”고 말했다.

NH투자증권은 브라질과 멕시코, 러시아 투자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대내외 환경을 점검하면서 잘못된 정보를 바로 잡고 투자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설명회에서 권아민 NH투자증권 투자전략부 연구원은 브라질, 멕시코 경제전반을 강연하고 해외 채권 전문가인 신환종 채권·외환·상품(FICC) 리서치 센터장은 멕시코와 러시아, 브라질의 현지 시황과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한다. 

김경호 NH투자증권 자산관리(WM)사업부 대표는 “해마다 브라질과 멕시코, 러시아 등 신흥국(이머징) 채권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해외 채권 투자전략을 직접 들을 수 있는 설명회가 브라질·멕시코·러시아 채권을 보유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NH투자증권, 지누스 한화시스템으로 상장주관실적 1조 바라본다
  2. 정영채, NH투자증권 임직원과 태풍 피해농가 찾아 복구활동
  3. 현대제철, 철광석 가격 오른 부담으로 3분기도 실적부진 이어져
  4. 김영록 유럽순방 마치고 귀국, 전남과 러시아 독일 교류협력 추진
  5. “농심 주식 매수의견 유지”, 해외 유통채널 확대하며 성장세 지켜
  6. KB국민은행, 투자상품 사후관리 위한 자산관리 세미나 18일 열어
  7. 이원재, 스위스 영국에서 인천경제청의 첨단기업 유치활동 벌여
  8. [오늘Who]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주관 대어급 상장 줄연기에 아쉬움
  9. [Who Is ?] 한상원 한앤컴퍼니 대표이사 사장
  10.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 취임식에서 "수소경제와 남북경협에 적극 역할"
TOP

인기기사

  1. 1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2. 2 [Who Is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회장
  3. 3 [오늘Who] CJ그룹 재무부담 커져, 이재현 '알토란' 가양동 부지 팔까
  4. 4 [Who Is ?]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
  5. 5 [오늘Who] 이성수, 한화디펜스 수출성과로 '매출 4조' 목표달성 자신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