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6 성공, 잡스의 애플을 팀 쿡의 애플로 만들어

이민재 기자
2014-12-12 12:33:18
0

 
아이폰6 성공, 잡스의 애플을 팀 쿡의 애플로 만들어
 

▲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영국 경제전문지 파이낸셜타임스(FT)로부터 ‘올해의 인물’로 뽑혔다.

전임 CEO인 스티브 잡스의 그늘에서 벗어나 독자적 경영 스타일로 애플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파이낸셜타임스는 쿡 CEO가 올해 애플의 실적을 최고치로 끌어올린 점을 높게 평가하며 그를 올해의 인물로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파이낸셜타임스는 “투자자들은 3년 전 스티브 잡스가 사망했을 때 애플이 잡스 없이 성공할 수 없을 것이라고 우려했다”며 “하지만 팀 쿡은 흔들리지 않고 애플에 가치를 심으며 올해 최고 실적을 거뒀다”고 말했다.

팀 쿡 CEO는 잡스가 사망하기 두 달 전인 2011년 8월 애플의 새로운 수장에 임명됐다.

팀 쿡 CEO는 항상 잡스와 비교되며 한동안 ‘만년 2인자’라는 꼬리표를 쉽게 떼지 못했다.

2012년과 지난해 화면을 4인치로 키운 아이폰5와 아이폰5S를 발표했을 때 잡스의 ‘혁신정신’이 없는 제품이라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일부 애플 팬들은 전작인 아이폰4S를 ‘잡스의 유작’이라 부르며 더 높이 평가했다.

팀 쿡 CEO가 기업 인수합병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자사주 매입 등 주주친화적 정책을 펼치며 잡스와 다른 색깔을 내려고 할 때도 “잡스라면 그러지 않았을 것”이라는 비판을 받았다.

그러나 애플이 지난 9월 공개한 아이폰6이 세계적으로 엄청난 성공을 거두자 팀 쿡 CEO에 대한 부정적 시선이 사라지게 됐다고 파이낸셜타임스는 보도했다. 대화면 스마트폰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아이폰 판매량은 올 4분기 7천만 대를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팀 쿡 CEO의 리더십에 의문을 제기하는 투자자들도 거의 사라졌다.

애플 주가는 올해에만 50% 가까이 상승했다. 애플 시가총액은 11월 말 한 때 미국 증시 사상 최초로 7천억 달러를 돌파하기도 했다. 잡스 시절과 비교하면 두 배 이상 늘어난 것이다.

팀 쿡 CEO는 웨어러블 기기인 ‘애플워치’와 모바일 결제서비스인 ‘애플페이’를 선보이며 잡스에 비해 부족한 점으로 지적받아온 혁신정신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는다. 애플워치는 지난달 미국 타임지로부터 올해의 발명품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파이낸셜타임스는 팀 쿡 CEO가 지난 10월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당당하게 밝힌 점도 높게 평가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팀 쿡 CEO는 “내가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공개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었다”며 “하지만 나처럼 성적 정체성 문제로 고민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용기를 주기 위해 커밍아웃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타임스는 “본인과 회사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음에도 쿡은 말하기 힘든 사실을 소신 있게 공개했다”며 “그동안 다양성이 부족하다는 비판을 받아온 실리콘밸리 기업들에 신선한 충격을 줬다”고 분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민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장] 손태승 대신 국감 나온 정채봉, 우리은행 파생결합펀드 사과만
  2. 국감 궂은 일 도맡은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후보 굳히나
  3. 박원순, 건설경기 활성화 기조에 맞서 서울 재건축 절대불가 고수할까
  4. 윤병석, 울산 LNG터미널 지분투자로 SK가스 사업다각화 시동 걸어
  5. 인천시, 지역화폐 ‘인천이음’ 캐시백 3%로 줄이고 사용액 30만 원 제한
  6. 포스코에 내년에도 최정우 장인화 2인3각경영체제 계속될까
  7. 이원준, 롯데쇼핑 부진에 이커머스 속도 더뎌 유통BU장 재연임 시험대
  8. GS건설 위상 높인 임병용, 연말인사 사장에서 승진할까
  9. 대원미디어 미스터블루, 만화산업 진흥정책에 지식재산사업 힘받아
  10. 배원복, '윤리경영' 먼저 꺼내 대림산업 '갑횡포'와 전면전
TOP

인기기사

  1. 1 권봉석, LG디스플레이 덕에 LG전자 올레드TV 가격경쟁력 갖춘다
  2. 2 산업부, 서울과 광주에 '지능형 전력망' 체험단지 4년간 운영
  3. 3 새 그랜저 디자인도 더 젊어져, 현대차 젊은층의 세단 수요 집중공략
  4. 4 정용진, 이마트 실적부진 해결 적임자로 외부인사 영입에 무게
  5. 5 쌀 직불제 개편과 엉켜 쌀 목표가격 국회 결정 난항으로 농민 불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